2019.03.11 (월)

  • 구름조금동두천 5.0℃
  • 흐림강릉 9.5℃
  • 박무서울 6.4℃
  • 대전 6.6℃
  • 흐림대구 9.6℃
  • 울산 10.3℃
  • 흐림광주 6.2℃
  • 구름많음부산 9.8℃
  • 흐림고창 5.4℃
  • 박무제주 9.7℃
  • 구름조금강화 5.4℃
  • 흐림보은 5.9℃
  • 흐림금산 6.2℃
  • 맑음강진군 6.9℃
  • 흐림경주시 9.8℃
  • 구름많음거제 9.7℃
기상청 제공

종합

동두천 반려동물 축제 성료…최용덕 시장 “반려동물 테마파크 만든다”

한재웅 교수 “반려동물 개념 장난감 아닌 가족으로 바뀌어…치료 형태도 변화”


‘2019년 동두천 반려동물 축제 한마당’이 지난 9일 오후 아름다운문화센터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날 행사는 소요산생물보호센터가 주최하고, 동두천시, 동두천시의회, 김성원 국회의원, 펫뉴스, 건국대반려동물산업 1기 최고위, 컴펫라이프㈜가 후원해 치러졌다. 이날 행사에는 최용덕 동두천시장을 비롯해 김수기 건국대 농축대학원장을 비롯한 관계자, 반려동물 애호가 200여명이 몰려 열기를 뜨겁게 했다.
 

행사는 반려동물과 공생을 위한 반려펫 토탈케어서비스, 친환경 반려동물 화장품 등 다양한 상품들이 선보였다.

한 원장은 “최근 반려동물의 개념이 장난감이 아닌 가족으로 바뀌었음을 모든 이들이 알고 있따”면서 “이러한 변화는 현직에 있는 소동물 임상 수의사로 하여금 큰 역할 변화를 가져오게 했다”고 말했다.

이날 한재웅 한국동물암센터원장(건국대 겸임교수)는 ‘재미있는 동물 이야기’를 주제로 강연을 했다.


이어 한 원장은 “10살 이상의 노령동물 내원 비중이 높아졌고, 이에 따라 진단율 또한 증가했다”면서 “보호자들은 이제 수의사에게 질병이 발견되었을 때 안락사를 해야 할지 묻기 보다는 어느 정도까지 치료가 가능하고 남은 생을 편히 보낼 수 있도록 어떻게 돌봐야 하는 지 묻기 시작했다”고 변화의 흐름을 설명했다.


이날 행사를 주최한 장면수 소요산생물보호센터 대표는 “동두천에 번식에서 장례까지 반려동물의 메카로 만드는 것이 남은 인생의 포부”라고 밝혔다.


축사에 나선 최용덕 동두천시장은 “이번 행사는 매우 의미있는 행사”라면서 “저 자신 또한 시민들에게 반려동물 테마파크 조성을 공약으로 내세웠다”고 소개했다.

최 시장은 “저도 집에 반려동물 키우고 있으며, 매일 잠을 잘 때 반려동물과 함께 잔다”면서 반려동물 사랑을 과시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