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7 (금)

  • 흐림동두천 20.6℃
  • 흐림강릉 20.9℃
  • 흐림서울 22.9℃
  • 구름많음대전 23.2℃
  • 흐림대구 22.2℃
  • 박무울산 21.2℃
  • 구름많음광주 23.5℃
  • 부산 21.3℃
  • 흐림고창 21.5℃
  • 제주 22.9℃
  • 흐림강화 20.6℃
  • 구름조금보은 18.9℃
  • 구름조금금산 19.7℃
  • 구름조금강진군 22.1℃
  • 흐림경주시 21.1℃
  • 흐림거제 22.1℃
기상청 제공

종합

"펫보험 시장 주도권 잡는다"…삼성화재, 반려동물보험금 청구 프로세스 론칭



삼성화재가 반려동물보험금 청구 프로세스를 별도 마련했다. 연내 반려동물 인증 관련 앱도 선보인다. 반려동물보험 시장 주도권 확보할 계획이다.

26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삼성화재는 최근 '반려동물 보험금 청구' 메뉴를 오픈했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이번에 오픈한 서비스는 일반 소비자가 가입한 일반보험 청구와 완전 동일한 프로세스로 반려동물 보험금 청구가 가능하다”면서 “번거롭던 반려동물 보험금 청구 절차가 대폭 개선돼 소비자 만족도가 향상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그동안 반려동물보험금 청구는 전용센터나 콜센터를 통해서만 가능했다. 하지만 삼성화재가 론칭한 반려동물 보험금 청구는 일반보험 청구와 동일하게 병원진료비 내역서를 사진으로 촬영한 뒤 온라인이나 애플리케이션(앱)으로 청구하면 된다. 이후 담당자가 지정되며 사고조사 또는 진료비 내역 심사만 거치면 보험금이 지급된다. 제출한 서류에 문제가 없다면 영업일 기준 당일 지급도 가능하다. 대상은 삼성화재에서 출시한 반려동물보험이다.

삼성화재는 연내 반려동물 '비문'으로 인증하는 서비스도 선보일 계획이다. 비문은 반려견의 코 문양을 말한다. 사람으로 치면 지문이다. 앞서 삼성화재는 올해 초 펫테크 기업 핏펫과 제휴를 하고 관련 앱을 개발 중이다.

삼성화재는 해당 앱 개발이 완료되면 반려동물보험 최초 가입 시 비문을 등록한 뒤 보상단계에서 비문을 안면인식처럼 인식하는 방식을 도입한다는 계획이다. 해당 서비스가 론칭되면 가입자는 반려동물 확인을 위해 불필요한 서류를 별도로 제출하지 않아도 된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여전히 국내 반려동물보험 시장이 활성화하지 않았지만 이 시장의 잠재적 수요는 계속해서 늘어나고 있다고 보고 있다”면서 “이런 일련의 서비스가 시장 성장 촉매제로 작용할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업계 1위 삼성화재가 반려동물보험 시장 확대에 박차를 가하면서 이 시장이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현재 보험개발원이 개발한 반려동물보험 진료비 청구 간소화(원스톱 청구) 시스템인 'POS'를 DB손해보험, KB손해보험, 현대해상 등 5개 손해보험사가 론칭할 예정이다.

보험업계 관계자는 “삼성화재가 간소화한 반려동물보험 서비스를 내놓으면서 소비자들의 보험금 청구가 대폭 개선될 것으로 보이며, 자연스럽게 소비자들이 반응할 것”이라면서 “이런 추세가 이어진다면 다른 보험사 역시 반려동물보험 관련 프로세스 개선을 추진하게 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