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4 (목)

  • 맑음동두천 0.2℃
  • 구름많음강릉 6.5℃
  • 흐림서울 3.7℃
  • 흐림대전 1.5℃
  • 구름많음대구 0.9℃
  • 구름많음울산 3.7℃
  • 흐림광주 4.8℃
  • 구름많음부산 5.6℃
  • 흐림고창 6.1℃
  • 흐림제주 9.6℃
  • 흐림강화 2.4℃
  • 구름많음보은 -1.7℃
  • 흐림금산 -0.6℃
  • 흐림강진군 5.0℃
  • 흐림경주시 0.2℃
  • 구름많음거제 3.9℃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서울시, 반려동물 코로나 검사 실시한다

URL복사


서울시가 반려동물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한다.

박유미 서울시 방역통제관은 8일 브리핑을 통해 “반려동물이 코로나19에 감염된 사례가 국내에서 확인됐다”며 “반려동물인 개와 고양이를 대상으로 검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반려동물은 확진자에 노출돼 의심증상을 보일 때만 검사 대상이 된다.

박 통제관은 “개나 고양이는 코로나19에 걸려도 대부분 특별한 증상이 없다”며 “간혹 발열, 기침, 호흡곤란, 눈·코 분비물 증가, 구토, 설사 등이 나타난다”고 설명했다.

서울시는 수의사가 포함된 동물이동 검체채취반을 해당 반려동물이 사는 집 근처로 보내 검사할 예정이다. 보호자가 확진자이거나 확진자의 접촉자여서 자가격리 상태일 가능성이 크기 때문이다.

반려견이나 반려묘가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이 나오더라도 따로 시설 격리수용 등 조치는 하지 않고 자택에서 14일간 격리 보호하면 된다.

다만 보호자가 모두 확진돼 입원치료를 받거나 보호자가 고령이나 기저질환이 있어 돌볼 수 없는 경우에는 서울시 동물 격리시설에서 반려동물을 보호한다.

박 통제관은 "일상생활에서도 개를 산책시킬 때는 다른 사람과 동물로부터 2m 이상 거리를 유지하고, 마스크 착용과 손 씻기를 철저히 하는 등 방역수칙을 지켜 주시길 당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