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15 (목)

  • 흐림동두천 23.3℃
  • 구름많음강릉 21.6℃
  • 흐림서울 26.0℃
  • 구름많음대전 25.3℃
  • 구름많음대구 22.4℃
  • 구름많음울산 21.9℃
  • 구름조금광주 25.9℃
  • 구름조금부산 22.6℃
  • 구름많음고창 25.9℃
  • 흐림제주 25.2℃
  • 흐림강화 24.1℃
  • 구름많음보은 23.3℃
  • 구름많음금산 24.4℃
  • 구름많음강진군 25.0℃
  • 구름많음경주시 21.2℃
  • 구름많음거제 22.7℃
기상청 제공

문화/행사

서울시 ‘반려인 능력시험’ 실시

내달 13일까지 시험접수..응시료 무료




서울시가 2019년부터 ‘반려인 능력 시험’을 개최해온 것은 이 때문이다. 올해는 강아지 부문 대면 실기시험도 신설됐다. 전국 지자체 중 최초다.

서울시는 올해 제4회 ‘반려인 능력시험’ 참여자 6000명(강아지 부문 3500명, 고양이 부문 2500명)을 모집한다고 13일 밝혔다. 특히 강아지 부문 대면 실기시험을 신설해 반려인과 반려견의 성숙한 태도를 평가해볼 수 있게 됐다.

서울시 반려인 능력 시험은 반려동물 가구 수 증가에 따라 성숙한 반려문화 확산을 위해 시와 반려 문화·콘텐츠 전문기업 ㈜동그람이가 2019년부터 개최해온 행사로 올해 4회째다.

반려인 능력시험 응시를 원하면 내달 13일까지 시험접수 사이트를 통해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특히 강아지 부문 실기시험 참가를 원하는 사람은 접수 시 희망 여부를 함께 선택해야 한다.

반려인 능력시험의 1차 필기시험은 10월 23일 실시된다. 당일 오전 11~12시에는 강아지 부문이, 오후 1~2시에는 고양이 부문이 각각 치러진다.

올해는 기존 필기 실험에 더해 전국 최초 지자체가 주최하는 강아지 부문 대면 실기시험을 새롭게 신설해 반려인과 반려견의 성숙한 태도를 평가해볼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됐다.  사전에 참가 의사를 밝힌 강아지 부문 응시자 중 성적이 우수한 50팀이 참여한다. 11월 13일 서대문문화체육회관에서 진행되며, 줄 당기지 않고 걷기·정해진 장소에서 대기하기 등 과제 수행 및 상황 대처 능력을 평가한다.